즐겨찾기+  날짜 : 2018-12-18 오후 12:45: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교육은 진보바람


목포투데이 기자 / mokpotoday1@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4일
교육은 진보바람 17개 시도중 최대 14곳

6.13 전국 시·도교육감 선거에서 진보 성향 후보들이 17개 시도중 최대 14곳을 차지하며 재집권에 성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승리가 점쳐진 13명중 11명이 현직 진보교육감인 것을 고려하면 '현직 프리미엄'과 다른 후보들보다 상대적으로 높은 '인지도'가 진보 교육감의 재집권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진보 교육감들이 재집권에 성공하면 진보 교육감 출신의 장관이 이끄는 교육부의 정책 추진에도 힘이 실릴 것으로 보인다.

13일 오후 11시 현재 전국 시·도 교육감 선거 중간득표 현황을 보면 서울·부산·인천·울산·세종·경기·충북·충남·경남·강원·전북 등 11곳에서 진보 성향 후보의 당선이 확실하고, 광주·전남 등 2곳은 당선이 유력한 상태다. 보수·진보 후보가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제주까지 감안하면 17개 시도 중 최대 14곳까지 영토확장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시교육감 선거에서는 현직 교육감인 진보 성향의 조희연 후보가 51.2%로, 보수 성향의 박선영 후보(32.9%)와 중도를 표방한 조영달 후보(15.9%)를 여유있게 앞서고 있어 재선이 확실시된다.
인천에서는 진보 성향의 도성훈 후보가 43.8%의 득표율로 보수 성향 고승의 후보(29.9%)를 13.9%포인트 앞서 있어 역시 당선이 확실한 상황이다. 경기에선 진보 성향의 이재정 후보가 40.4%로, 보수 성향의 임해규 후보(24.2%)를 따돌리고 당선이 확실시된다.

부산에서는 진보 성향의 김석준 후보가 46.9로, 보수 성향의 김성진 후보(28.4%)를 크게 앞서 당선이 확실한 상태다. 울산에선 진보 성향의 노옥희 후보가 38.1%로 보수 성향의 김석기 후보(17.2%)와 20%포인트 이상 앞서며 승리를 굳혀가고 있다.

세종에선 진보 성향 최교진 후보가 50.9%, 보수 성향의 최태호 후보(30.3%)를 제치고 재선이 확실시된다. 강원도에선 진보 성향의 민병희 후보가 55.2%, 보수 신경호 후보(44.8%)를 따돌리고 있어 3선이 확실한 상태다.
충북에서는 진보 성향의 김병우 후보가 56.5%로, 보수 심의보(43.5%)후보를 누르고 재선을 눈 앞에 뒀다. 충남에서는 진보 성향의 김지철 후보가 46.1%로 보수 명노희(29.5%)후보를 제치고 재선이 확실시된다.

전북에서는 진보 성향의 김승환 후보가 39.8%로, 같은 진보 성향인 서거석 후보(29.2%)를 따돌리고 3선이 확실시된다.전남에선 진보 성향의 장석웅 후보가 37.8%의 득표율로, 같은 진보 성향의 고석규 후보(33.6%)를 4.2%포인트 앞서 있어 당선이 유력하다.

경남에선 진보 성향의 박종훈 후보가 47.8%로, 보수 박성호 후보(23.6%)를 크게 앞서며 당선이 확실시된다.광주에선 3선에 도전하는 진보 장휘국 후보가 38.5%로, 보수 이정선 후보(36.4%)를 2.1%포인트 앞서 있다.

대구·대전·경북·제주 등 4곳에서는 보수 성향 후보가 선전하고 있다. 이 중 대구·대전·경북 등 3곳은 당선이 유력하다.

대전에서는 보수 성향의 설동호 후보가 52.4%의 지지를 얻으며 진보 성향의 성광진 후보(47.6%)를 제치고 당선이 유력한 상태다. 대구에선 보수 성향의 강은희 후보가 41.6%로, 진보 김사열 후보(38.2%)를 3.4%포인트 차로 앞서며 당선이 유력시되고 있다.

경북에선 보수 성향인 임종식 후보가 28.5%로, 같은 보수 안상섭 후보(24.9%)를 3.6%포인트로 앞서 당선이 유력하다. 제주에선 12만1446표를 얻은 보수 김광수 후보(50%)가 12만1343표를 받은 진보 이석문 후보(50%)와 103표차 초박빙 승부를 벌이고 있다.

앞서 2014년 교육감 선거에서는 진보 교육감들이 2010년(6명)보다 두 배 이상 많은 13명이 당선됐다. 세월호 참사 이후 기존 교육시스템의 변화에 대한 열망이 반영됐다는 분석이 많았다.

목포투데이 기자 / mokpotoday1@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4일
- Copyrights ⓒ목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목포해양대 ‘목포’ 빼겠다 “시민분노”
대통령을 꿈꾸는 조폭 미화 목포 이미지 먹칠-목포서 촬영한 ‘롱리브더킹’이 주는 불편한 진실
막판 선거법 위반 수사 어떻게 되어가나?
공무원직급개편, 9단계서 4단계로 축소해야
故 권이담 전 시장 유족들 재산 싸움 논란
목포시 일자리 지원사업 참여자 모집
“목포대양산단 수산식품 클러스터 단지로”
서남권미래발전포럼, “대한민국 서남권 지역발전대상”
박우량 신안군수 ‘1004섬’부활, 신안을 전세계인 몰리는 관광지로
목포투데이신문 2019년 기자직, 경영직 모집
포토뉴스
기고
기흭특집
바다위 ‘랜드마크’ 목포해상케이블카 수산관광 경쟁력 강화 목포시가 바다위 ‘랜..
지역사회
목포카톨릭성지에 때아닌 납골당이 들어선다는 문구의 전단지가 나돌면서 인근주민들..
목포투데이 제휴기관 업소 소식
슬로우푸드를 맛볼수 있는 곳! 스튜디오 정에서 봄처럼 향긋한 음식을 만나보자 
‘숙성미학’이라는 상호로 가게를 오픈한 최헌일 대표는 철인 3종 경기의 매니아이자 기획자로 서남권에 널리 알려진 스포츠 맨.. 
 
목포 비파아파트 앞 김정형 외과 맞은 편에 위치한 BC800 커피숍은 7천원에 커피와 식사를 제공하는 아점저(아침점심저녁) 특화.. 
향긋한 미나리와 쫄깃한 식감이 좋은 바지락회무침이라면 한끼가 든든! 시원한 국물이 끝내주는 전골은 술안주로 최고입니다.. 
 
제호 : 목포투데이 / 주소: (58750)전남 목포시 미항로143 글로리아빌딩3층 / 발행인 : 정태영 / 편집인 : 조종수
mail: mokpotoday1@naver.com / Tel: 061-279-5711 / Fax : 061-279-9123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남 다-0018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현
Copyright ⓒ 목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상호 : (주)뉴스투데이 / 등록번호 : 411-81-30678 / 대표 : 정태영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9,293
오늘 방문자 수 : 290
총 방문자 수 : 10,997,164